• 3분연구소
  • 아이라이크스폰서애드

뉴스 홈 > 경제

  • 확대
  • 축소

에어서울, 12월 18일 베트남 나트랑 신규 취항

에어서울이 오는 12월 18일부터 베트남 나트랑에 신규 취항한다. /에어서울 제공

세 번째 베트남 취항지…일본노선 비중 줄이고 '중거리 노선 강화'

[더팩트 | 신지훈 기자] 에어서울이 오는 12월 18일부터 베트남 나트랑에 신규 취항한다고 8일 밝혔다.

에어서울은 인천~나트랑 노선에 매일 한 편씩 주 7회 운항한다. 운항스케줄은 오전 8시 10분(이하 현지시각) 인천공항을 출발해 나트랑에 오전 10시 20분 도착하며, 돌아오는 편은 오전 11시 20분 출발해 오후 6시 55분 인천에 도착한다. 에어서울의 나트랑 노선 운항 스케줄은 국적사 중 유일한 오전 운항편이다.

이로써 에어서울은 다낭에 이어 오는 12월 16일 취항 예정인 하노이까지 포함해 베트남 총 3개 도시에 취항하게 된다.

에어서울은 동계시즌부터 일본노선 비중을 기존 66%에서 25%까지 대폭 낮추고 베트남 등 동남아 노선과 장자제 등 중국노선을 강화한다는 방침이다.

에어서울 관계자는 "12월에 하노이와 나트랑에 연달아 취항하는 등 앞으로도 중거리 노선 비중을 확대할 것"이라며 "비행시간 5시간 이상의 중거리 노선이 늘어나며 기내식 종류를 늘리고 기내 무료 영화 서비스를 시작하는 등 중거리 노선에 최적화된 서비스를 선보일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나트랑은 베트남 남부에 위치한 베트남의 대표적인 휴양지 중 한 곳으로 푸른 바다와 해변가의 아름다운 리조트가 어우러져 '동양의 나폴리'라 불리며 세계 여행객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곳이다.

gamja@tf.co.kr

주요 뉴스

    3분 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