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분연구소
  • 아이라이크스폰서애드

뉴스 홈 > 경제

  • 확대
  • 축소

최성원 플레이댑 전략총괄 "블록체인, 게임산업 활력 돌파구 제시"

최성원 플레이댑 전략총괄이 17일 취재진 질문에 답을 하고 있다. 사진 왼쪽에서 두 번째부터 최성원 전략총괄, 정상원 사업총괄, 고광욱 기술총괄 /양재동=최승진 기자

플레이댑, 블록체인 결합 게임으로 글로벌 시장 공략

[더팩트 | 양재동=최승진 기자] 최성원 플레이댑 전략총괄이 "PC온라인, 모바일에서 블록체인으로 게임 시장 흐름이 바뀔 것"이라고 말했다. 최성원 총괄은 17일 "블록체인 기술을 장착한 게임 콘텐츠가 대형 게임사 중심으로 양극화된 국내외 게임산업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어 줄 대안이 될 것"이라면서 이같이 밝혔다.

최 전략총괄은 이날 서울 서초구 양재동 엘타워에서 가진 기자간담회를 통해 "블록체인 게임 서비스를 통해 새로운 시장을 개척하고 게임 업계에서 새로운 패러다임을 가져오겠다"고 말했다.

블록체인 게임 서비스사 플레이댑이 블록체인 기술을 장착한 게임 서비스 플랫폼 '플레이댑'사업을 공개했다. '플레이댑'은 게임 간 아이템 연동, 이용자 간 아이템 거래, PvP 토너먼트 등 서비스를 단계적으로 진행할 예정이다. 예컨대 A게임(크립토도저)을 플레이해서 얻은 캐릭터를 B게임(도저버드)에서 불러와 사용하는 식이다.

이와 관련, 회사 관계자는 "크립토도저와 도저버드 간 아이템 연동은 시작에 불과하다"며 "추후 버전 업데이트를 통해 다양한 장르의 게임 라인업을 선보일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용자가 다양한 게임을 넘나들며 아이템 활용성을 높일 수 있도록 유명 게임 타이틀 확보와 블록체인 게임화에 주력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블록체인 게임 관련 규정이 없는 국내에선 서비스를 어떻게 진행할 것인지 묻는 말엔 "사전심의제인 PC온라인과 웹 서비스와 달리 모바일의 경우 자율심의제이므로 카카오 클레이튼과 같은 플랫폼에 탑재할 예정"이라며 "최근 클레이튼과 계약을 체결해고 이를 통해 국내에서 모바일 서비스를 진행할 계획"이라고 했다.

플레이댑은 블록체인 게임 산업의 성장 가능성과 아이템 거래 시장 규모에 주목하면서 블록체인 기반 게임 아이템이 디지털 자산으로서 가치를 발휘할 것으로 내다봤다. 대표적인 블록체인 기술인 NFT를 접목하면 기존 게임 아이템을 토큰화한 디지털 자산으로 만들 수 있고 이를 다른 이용자와 실제 시장에서 거래함으로써 자산 역할을 하게 될 것이란 분석이다.

최성원 플레이댑 전략총괄은 "새로운 인프라가 만들어 질 때 신시장을 주도했던 산업은 바로 게임이었다. 블록체인 시장에서도 게임사들이 시장 유행을 주도할 것이라고 생각한다"며 "앞으로 게임업계와 시너지를 창출할 수 있는 다양한 사업 모델을 발굴하고 균형 잡힌 블록체인 게임 생태계를 구축하는 견인차 역할을 하겠다"고 밝혔다.

shaii@tf.co.kr

주요 뉴스

    3분 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