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분연구소
  • 아이라이크스폰서애드

뉴스 홈 > 소셜

  • 확대
  • 축소

커플 유튜버 결별 소식 "유튜브 수익은 어떻게?"

커플 크리에이터로 많은 사랑을 받았던 유튜버가 결별 소식을 전했다.

'부리부리 방범대' 채널을 운영했던 선여정, 정지환 커플이 이별 후 각자의 SNS에 글을 남겼다.

'부리부리 방범대' 유튜버 선여정은 지난 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결론부터 말하자면, 지환이랑 헤어진 게 맞다"고 밝혔다. 이어 "오랜 시간 동안 영상을 찍어오며 많은 사람에게 관심과 과분한 사랑을 받았다"며 "우리는 여러분들과 같이 나이를 먹었고, 그 과정을 사람들과 함께했다고 생각해 알려드린다"며 결별 소식을 전했다.

그러면서 선여정은 "지환이랑 엄청 좋게 헤어졌다. '이렇게 잘 끝내도 되는 건가?' 싶을 만큼"이라며 "보통의 남녀로써 자연스러운 만남과 헤어짐이니 사진을 몰래 찍어 보내거나 과한 관심은 자제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정지환 역시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를 통해 결별 사실을 인정했다. 두 사람은 오랜 시간 친구로 지내오다 지난 2015년 연인 관계로 발전, 약 4년간 커플 크리에이터로 활동했다.

그들의 이별 소식에 일부 네티즌들은 "그동안 찍은 유튜브 영상 수익은 헤어졌으니까 반반으로 나누나?", "커플 유튜버들은 그게 문제일 듯.. 채널도, 수익도"등의 의견을 남겼다. 현재 선여정과 정지환이 함께 영상을 올렸던 채널에는 모든 영상이 지워졌으며, 앞으로의 수익은 사실상 없을 예정이다.

두 사람의 커플 콘텐츠는 네티즌들 사이에서 화제가 되며 많은 응원을 받았기에 이들의 이별 소식에 아쉬움의 목소리가 이어지고 있다.

[더팩트 | 장미송 기자] rose96@tf.co.kr

<사진 = 선여정, 정지환 개인 SNS 캡처>

주요 뉴스

    3분 연구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