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3분연구소
  • 아이라이크스폰서애드

뉴스 홈 > 소셜

  • 확대
  • 축소

유재석이 '국민 남편'이라는 2가지 조건

유재석이 '국민 남편'이라는 조건이 눈길을 끌고 있다.

과거 방송된 KBS '해피투게더4'에 출연한 조윤희는 유재석에게 "국민 남편"이라고 말했다. 이에 유재석은 "무슨 이유로 제가 국민 남편이냐"고 물었다. 조윤희는 "일단 돈 잘 벌고 술 안 먹는다"라고 2가지 조건을 말하며 웃음을 자아냈다. 이 말을 들은 유재석은 "저는 술을 안 먹는 게 아니라 못 먹는 거다"라고 했다.

박성웅은 "술 안 먹는 거는 이제 싫어하지 않냐"며 "'제발 나가서 술 좀 먹고 오라'는 얘기는 안 하냐"고 묻자 유재석은 "아내도 술을 못 먹으니깐 제가 술 먹는 걸 좋아하지는 않는다"고 말했다.

"아내분한테 혼난 적은 없냐"는 질문에 유재석은 "혼은 자주 난다. 예를 들면 바로바로 반응해야 하는데 못할 때 혼난다"고 하며 "TV로 스포츠 중계 같은 걸 볼 때 중요한 장면이 있지 않냐. 그럴 때 아내가 찾으면 바로 나가야 하는데 그게 안 된다"며 "스윙이라도 한 번 보고, 공 던지는 것도 좀 보고 나가야 한다"고 했다. 이어 "그런 거 외에는 딱히 없는 것 같다"고 덧붙여 패널들의 원성을 샀다.

또한 유재석은 과거 MBC '2시의 데이트 지석입니다'에 출연해 자녀 이름의 비하인드를 공개했다. 한 청취자는 "둘째 이름이 '유나은'이라고 들었다. 혹시 유재석과 나경은의 이름에서 따온 것이냐"고 묻자 유재석은 "아내 나경은의 이름을 따서 지은 것이다"며 사랑꾼 면모를 보였다.

이에 네티즌들은 "진짜 유재석 까도 까도 미담", "감동이다" 등 반응을 보였다.

[더팩트 | 이효주 기자 ] hyojurish@tf.co.kr

<사진 = KBS '해피투게더4' 사진 캡처>

주요 뉴스

    3분 연구소